이사업체평가정보센터 ‘다이사’, 누적 등록 이사 업체 1,000개 돌파
이사업체평가정보센터 ‘다이사’, 누적 등록 이사 업체 1,000개 돌파
  • [글로벌경제신문 장현순 기자]
  • 승인 2018.04.16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다이사)
(사진=다이사)

 

이사업체 평가정보센터 다이사(대표 김현영)는 자사에 등록한 이사업체가 서비스 론칭 2년 만에 1,000개를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업계 후발주자로 출발했음에도, 다이사는 전월 한 달 동안 신규로 등록한 업체 수만 134개에 달하는 등 폭발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다이사는 이러한 호응의 이유를 이사업체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만한 동기를 부여하는 소비자평가 시스템과, 이를 통해 더 많은 고객확보의 기회가 주어지는 환경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 동안 이사 시장은 소비자가 단기간 내 재구매 가능성이 없다는 특성 때문에, 뒷처리를 부실하게 하거나 소비자에게 추가요금을 요구하는 등의 행태가 만연한 대표적인 레몬 마켓이었다. 그러나 다이사에서는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가 좋은 소비자평가등급을 받아 다른 고객 확보가 가능하게 되었다. 

소비자평가등급에 대한 긍정적인 의견은 지난 3월 다이사가 포장이사업체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도 나타났다. 조사대상 업체 중 89%가 소비자 평가등급이 고객 유치 영업에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98%는 좋은 평가등급을 받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답했다.

소비자 평가등급뿐 아니라 다이사에서 제공하는 마케팅 예산한도 관리, 자유로운 영업지역 실시간 선택, 이사일별 마감관리, 일일 견적 상담 횟수 관리 등 우수한 어플리케이션의 기능과 전담 매니저 등에 대한 만족도도 높았다. 이렇게 다이사 서비스에 만족한 이사업체들이 다른 이사업체에게도 추천하여 최근 신규 가입하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

다이사 김연정 마케팅 이사는 “짧은 기간에 빠른 성장을 이룬 계기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사업체들이 고객들로부터 사랑 받고 인정받는 환경을 제공했기 때문 인 것 같다”며 “앞으로도 이사 시장의 선진화를 위해 소비자와 이사업체 입장에서 부족한 부분을 해소하는 방향으로 끊임없이 변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다이사는 1,000번째 등록 업체를 대상으로 깜짝 방문하여 임직원들의 감사메시지를 담은 롤링 페이퍼, 주유권, 마사지권 등의 선물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