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프랑켄슈타인' 7인 7색 캐릭터 포스터 공개 눈길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7인 7색 캐릭터 포스터 공개 눈길
  • [글로벌경제신문 김수아 기자]
  • 승인 2018.04.30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의 주역 7인의 캐릭터 포스터가 베일을 벗었다.

30일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연출 왕용범, 제작 ㈜뉴컨텐츠컴퍼니) 측은 ‘빅터 프랑켄슈타인’과 ‘앙리 뒤프레’ 역을 맡은 배우 류정한, 전동석, 민우혁, 박은태, 한지상, 카이, 박민성의 캐릭터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고 밝혔다.

극 중 ‘빅터 프랑켄슈타인’ 역의 배우 류정한, 전동석, 민우혁은 강렬한 명암 대비를 통해 자신의 연구에 확신을 가진 캐릭터를 표현해내는 동시에, 냉철함이 묻어나는 카리스마로 의학, 철학, 과학에 능통한 천재 ‘빅터 프랑켄슈타인’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빅터’의 가장 큰 조력자이자 강한 소신을 지닌 ‘앙리 뒤프레’ 역의 배우 박은태, 한지상, 카이, 박민성은 부드러우면서도 강인함이 느껴지는 눈빛으로 ‘빅터’에 대한 믿음, 삶, 죽음에 대한 끊임 없는 고뇌와 복잡한 감정을 오롯이 담아내 눈길을 끈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캐릭터 포스터는 극의 중심이 되는 ‘빅터’의 실험실을 모티브로 하여 작품이 가진 묵직한 색채를 그대로 담아 디자인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포스터의 테두리를 따라 번져 있는 얼룩과 스크래치는 마치 ‘빅터’의 실험실에서 실험 용액에 부식되어 있는 오래된 사진을 연상키는 동시에, 날카로운 선단을 가진 무언가로 긁어 쓴 듯한 극 중 배역 이름이 작품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작품 특유의 색채와 설정을 녹여내 주목받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의 캐릭터 포스터는 ‘레옹’ 등 국내외 유명 패션 매거진에서 활약하고 있는 랜덤비주얼 장원석 포토그래퍼와 구은영 포토그래퍼가 촬영했으며, 디자인 스튜디오 프로파간다가 초연, 재연에 이어 아트디렉팅을 맡았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1818년 출간된 ‘메리 셸리’의 소설을 원작으로 신이 되려 했던 인간과 인간을 동경했던 피조물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의 이기심과 생명의 본질을 재고케 하는 창작 뮤지컬로, 2014년 초연 당시 제 8회 더 뮤지컬 어워즈 ‘올해의 뮤지컬’과 ‘올해의 창작 뮤지컬’ 에 동시 선정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2017년 1월 일본 현지 공연에서도 현지 언론과 관객들에게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연일 매진을 기록하는 이례적인 성과로 한국 창작 뮤지컬의 저력을 보여준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지난 19일 1차 티켓 오픈과 동시에 76.6%라는 경이로운 티켓 판매 점유율을 기록하며 올 하반기 최고 기대작임을 입증했다.

올해로 세 번째 시즌을 맞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흥행 신화를 이끌어낸 류정한, 전동석, 박은태, 한지상, 서지영, 안시하, 이희정, 김대종 등을 필두로 민우혁, 카이, 박민성, 박혜나, 이지혜, 이정수 등 새로운 캐스트들이 합류해 관객의 기대를 모은다.

탄탄한 스토리, 강렬한 선율의 음악과 완벽한 캐스팅 등 흥행 요소를 모두 갖춰 하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평가받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오는 6월 20일부터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