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SEC, 암호화폐 규제 먹구름 걷고 돌아서나
美SEC, 암호화폐 규제 먹구름 걷고 돌아서나
  • [글로벌경제신문 이관형 기자]
  • 승인 2018.05.01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버트 잭슨 SEC 위원은 30일(현지시간) CNBC 인터뷰에서 "향후  관련 법률에 부합하는 암호화폐 투자규제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로버트 잭슨 SEC(미 증권상품거래위원회) 위원은 "현재 암호화폐 열풍은 규제를 받지 않는 시장에서 얼마든지 나타날 만한 현상"이라며 "SEC는 암호화폐(가상화폐·가상통화) 투자자들을 보호하는 쪽에 초점을 두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SEC가 암호화폐·ICO 투자 전면금지를 예고하는 것이 아님을 시사한 것.

이는 그간 SEC가 보여준 규제 행보와는 사뭇 다른 분위기라는 설명이다.

2월 제이 클레이튼 SEC 위원장은 ICO가 증권으로 분류될 수 있다고 언급했으며, 이후 SEC는 증권으로 분류될 수 있는 암호화폐 관련 거래플랫폼을 규제당국에 등록할 필요가 있다는 뜻을 밝혔다. 

업계에서는 이러한 규제기조가 비트코인의 1만달러선 붕괴에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 있다.

한편 그간 SEC는 허위정보로 폭등을 유도해 매도하는 '펌프앤덤프'와 같은 불공정한 ICO 거래행위를 거듭 지적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