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하는대로' 수현, “매니저 없이 혼자서 다 해” 할라우드 고충

2017-01-11 14:50:24
center
[글로벌경제] 말로 하는 버스킹 '말하는대로'에 출연한 배우 수현이 할리우드 생활의 고충을 털어놨다.

오늘(11일) 방송될 JTBC 예능 프로그램 ‘말하는대로’에는 조승연 작가, 전 청와대 연설비서관이었던 강원국, 배우 수현이 출연한다.

이날 MC 유희열은 “영화 어벤저스 2로 할리우드에 입성. 한국과 할리우드를 넘나드는 글로벌 스타”라고 배우 수현을 소개했다. 이에 MC 하하 역시 “드디어 할리우드 스타가 떴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MC 하하가 “할리우드 배우의 삶은 어떠냐”고 묻자 수현은 “시스템은 잘 돼 있지만 그리 화려하지만은 않다”고 대답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수현은 “매니저 없이 혼자 생활을 해야 한다”며, “매니저를 데리고 오면 유별나단 얘기를 들을 수 있다. 그래서 혼자 차를 타고 현장에 가야 한다”고 할리우드 생활의 고충을 털어놨다.

또한 “에이전시에서 주는 용돈을 가지고 일주일 동안 생활하고, 현장에서 알아서 옷도 준비해야 한다”라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방송 최초로 진솔한 자신의 얘기를 들려줄 수현의 ‘말로 하는 버스킹’은 오는 11일(수) 밤 9시 30분에 방송될 JTBC ‘말하는대로’에서 공개된다.





노지훈 기자 info@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