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7.24(수)
center
[글로벌경제신문 노지훈 기자]
꼬꼬마 시절 모습이 돋보이는 나혜미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어렸을 때부터 한 미모 했네"란 글과 사진이 게재된 바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새하얀 드레스를 입고 똘망똘망한 눈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지금과 다름없는 뚜렷한 이목구비가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끈다.

한편 같은 날 에릭과 그녀의 결혼 소식이 전해지면서 축하행렬이 끊이지 않고 있다.

노지훈 기자 no@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