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6.16(일)
[글로벌경제신문] 박은태 옥주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에 옥주현의 운동 중인 사진 한 장이 눈길을 끈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오늘 정말 강도 높은 필라 수업을. 등과 배가 찢어질 것 같아. 그치만 호랑이 기운이 솟아나요! 역시 체력을 키워야 함"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한 바 있다.

center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필라테스 강사의 도움을 받으며 필라테스에 매진하고 있는 그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필라테스 기구에 몸을 기댄 채 진지한 태도로 수업을 듣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또한 타이트한 운동복을 착용하고도 군살 하나 없는 몸매를 과시하고 있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김재훈 기자 kim@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