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베트남 화력발전소에 냉난방 공조 솔루션 공급..."글로벌 시장 선도"

2017-05-16 10:03:00
[글로벌경제신문 조승현 기자]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가 베트남 화력발전소에 대규모 냉난방 공조솔루션을 공급한다.

16일 LG전자는 베트남 국영 석유화학기업 페트로베트남이 짓는 화력발전소에 냉난방 공조솔루션을 일괄 공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left


이 화력발전소는 호치민시에서 남쪽에 위치한 롱푸 지역 115㎡ 규모 부지에 들어서며 발전능력은 1.2GW(기가와트)급이다.


LG전자는 발전소 내 각 건물의 용도와 냉동공조 요건에 맞춰 공조 시스템을 설계하고, 올 해말부터 발전소 내 총 33개 건물에 칠러, 시스템에어컨 등을 공급한다. 제품이 설치된 후에도 LG전자 인력이 발전소에 상주하며 설계대로 잘 작동하는지 점검할 계획이다.

국내 업체 가운데 유일하게 자체 기술로 부품과 장비는 물론 유지보수 관리 시스템에 이르기까지 총합 공조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는 LG전자는 해외 수주 경험도 풍부하다.

이번 수주에서도 중동, 동남아, 중남미 등의 신규 발전소에 공조솔루션을 공급했던 경험들이 크게 기여했다.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은 “이번 수주는 LG전자 공조 기술의 우수성과 사업 역량을 인정받은 쾌거”라며 “환경 친화적이고 효율이 높은 솔루션으로 글로벌 공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조승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