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6.04(목)
center
사진= 프레인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이승현 기자]
인슈어테크 기업 '직토'는 인터넷 생명보험사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과 블록체인을 활용한 보험상품 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보험산업에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 중 하나인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할 수 있는 실질적인 방안을 함께 연구하고 이를 바탕으로 공동의 보험상품 개발 및 보험 프로세스 개선을 통해 보험산업의 혁신을 도모할 것으로 알려졌다.

직토는 최근까지 기술적인 한계와 시장 성숙도 부족 등의 이유로 보험 분야 내 블록체인 기술 상용화가 어려웠던 만큼 이번 협업을 통해 양사가 보유한 노하우와 기술력을 활용해 이전에 없던 새로운 유형의 보험상품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지난 2015년 전략적 제휴를 맺고 이듬해인 2016년 4월, 출퇴근 시간대 교통상해를 집중 보장하는 ‘(무)직토m교통상해보험’을 출시하고 스마트밴드 '직토워크' 이용자들에게 무료 보험 가입을 제공하는 ‘출퇴근 안심 캠페인’을 전개한 바 있다. 웨어러블 디바이스와 보험상품을 접목시킨 사례로 업계의 큰 관심을 모았다.

직토 서한석 공동대표는 “교보라이프플래닛은 블록체인 기반의 본인 인증 시스템을 적용하는 등 핀테크 및 인슈어테크 도입에 가장 적극적인 기업인 만큼 파트너십을 통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며 "앞으로 교보라이프플래닛을 비롯해 현재 공동으로 상품을 개발 중인 보험사들과 협력해 인슈어리움을 활용한 다양한 보험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승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