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6.02(화)
center
사진=일본 야후 홈페이지
[글로벌경제 김소라 기자]
일본 솜포홀딩스(Sompo Holdings)가 해외 송금·결제 사업에 참여한다.

9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솜포홀딩스는 이르면 내년 기업 간 해외 송금·결제 사업에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암호화폐(가상화폐)를 활용한 국제 송금을 다루는 IT 벤처에 출자한다.

보험회사가 송금·결제 분야에 참여하는 것은 최초인 것으로 전해졌다.

아프리카와 일본 등 10개국에서 국제 송금 사업을 전개하는 비트페사(BitPesa)에 약 5억 7,000만 엔을 출자하며 약 10%의 주식을 취득한다.

솜포홀딩스는 빠르면 올해 안에 비트페사와 실증실험을 시작하며 송금·결제 기술과 사업 노하우를 흡수한다.

내년이후 두 회사가 제휴한 서비스 개시를 목표로 당분간은 아프리카 등 신흥국에 진출하는 일본계 기업의 수요를 노릴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장기적으로는 외환 거래에 활용하는 암호화폐가 사이버 공격 등으로 유출됐을 시 손해를 보상하는 보험 상품 개발을 검토 중이며,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해 보험 계약과 보험금 지급 자동화도 목표로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소라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