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V-click 모바일 앱 론칭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V-click 모바일 앱 론칭
  • 승인 2018-11-19 11:22: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enter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사장 강형규)는 폭스바겐 그룹 공식 온라인 다이렉트 구매 채널인 V-click 모바일 앱을 론칭한다고 19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사장 강형규)는 폭스바겐 그룹 공식 온라인 다이렉트 구매 채널인 V-click 모바일 앱을 론칭한다고 19일 밝혔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가 새롭게 런칭하는 V-click 모바일 앱은 수입 자동차 금융업계 최초의 비대면 자동차 금융 서비스 제공 채널로, 고객이 모바일 앱에서 할부 또는 리스 계약 시 필요한 금융 심사 신청부터 차량 계약까지 쉽고 간단하게 완료가 가능하다.

V-click앱은 고객이 차량 계약 시 타인에게 개인적인 금융 정보 관련 서류를 발급 및 제출할 필요가 없어 개인정보 보안이 한층 강화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 영업사원 또한 고객에게 별도의 서류 제출을 요청할 필요가 없어 빠르고 투명한 계약 프로세스 진행이 가능하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는 먼저 폭스바겐 파사트 TSI 예약 고객들을 대상으로 V-click 모바일 앱 운영을 시작한다. 현재 파사트 TSI 예약 고객들은 영업사원의 안내를 통해 V-click 앱을 통한 계약이 가능하다. 또한 오프라인 전시장에서 이미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의 금융 서비스를 통해 차량을 구입한 기존 계약 고객들도 V-click앱 설치 후 공인인증서를 등록하면 계약 조건, 납입금 현황 등의 금융 계약 정보 확인은 물론, 납부확인 증명서 출력까지 편리하게 할 수 있다.

아울러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는 고객의 이용 편의성 향상을 위해 V-click 모바일 앱 내에서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챗봇을 운영한다. 또한 평일 업무 시간 내에는 V-click 앱 전담 콜 센터를 통해서도 문의가 가능하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강형규 사장은 “이번 V-click 모바일 앱 런칭을 통해 고객들에게 혁신적이면서도 편리한 온라인 다이렉트 금융 서비스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라며 “업계 최초로 비대면 금융 서비스 제공 채널을 론칭한 만큼 자동차 금융 서비스의 디지털화를 선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