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10(금)

블록체인 서바이벌 TV 프로그램 '블록배틀' 최종우승 ‘그래비티’…“이제 시작, 더 열심히할 것”

승인 2018-11-19 16:38:47

center
사진=아시아경제TV
[글로벌경제신문 이승현 기자]


블록체인 서바이벌 TV 프로그램 ‘블록배틀’ 최종 우승은 그래비티가 차지했다.

지난 16일 밤 9시부터 생방송으로 펼쳐진 ‘블록배틀’ 결승전에서는 ‘씰(SEAL), 찬스체인(Chance Chain), 그래비티, 엑스맥스(XMAX), 김치파워드’가 TOP5에 올라 박빙의 대결을 펼쳐졌다.

결승전은 사전 팀별로 기술, 마케팅, 법률 등 분야별 멘토링 시스템을 통해 그동안 지적받아왔던 문제점을 보완해 한층 업그레이드 된 프리젠테이션을 선보였으며 프리젠테이션은 각 팀별로 7분간 진행했다.

심사위원 점수는 씰 568점, 찬스체인 491점, 그래비티 600점, 엑스맥스 548점, 김치파워드 592점으로 심사위원 점수도 그래비티가 앞섰다.

최종 결승전에서는 심사위원 점수 40%, 현장투표 25%, 온라인 투표 20%, ARS 및 문자투표 15% 비중으로 이뤄졌다.

그래비티는 초반에 강력 우승 후보로 꼽히던 엑스맥스가 찬스체인 등 해외 팀을 제치고 2회에서는 참가팀 최초로 심사위원 전원 몰표를 받으며 주목받았다.

전하진 심사위원은 “모든 팀들이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한 모습이 많이 엿보였다”며 “앞으로도 지금처럼 꾸준히 프로젝트를 발전시켜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리 준 심사위원은 “저 역시 많이 성장하고 배우는 기회가 됐다”며 소감을 말했다.

그래비티 팀은 “처음부터 우승을 기대하지는 않았다”며 “하지만 방송하면서 성장하는 모습을 보며 할 수 있겠다는 용기를 갖게 됐다”고 언급했다.

그래비티는 “프로젝트를 좋게 봐주신 시청자 분들과 심사위원께 감사하며 이제 시작이라 생각하고 더 열심히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승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