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사진=인스타그램
[글로벌경제신문 박정현 기자]
‘율희’ 와 ‘최민환’ 두 부부가 모두 실검에 오르며 화제가 되고 있다.

FT아일랜드 소속의 ‘최민환’과 걸그룹에 속한 ‘율희’ 부부의일상에도 대중들의 관심은 뜨겁다.

최근 율희, 최민환의 아들 ‘재율’군의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게재 되면서 근황을 알렸다.

율희, 최민환의 복덩이 ‘재율’군은 마치 손으로 카메라를 직접 잡고 찍은듯한 모습으로 사진에 담겼다.

똘망똘망 빛이 나는 두눈을 부릅뜨며 앞으로 두 손을 쫙 뻗어 마치 아기가 직접 찍은듯한 착시 현상을 일으킨다.

사진을 접한 팬들은 “귀엽다 ♥♥”, “아가~ 너 왤케 이쁘니~”, “아이고… 재율이 너무 귀여워”, “재율은 너무 빨리 자라고 있습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박정현 기자 news@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