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6.06(토)
[글로벌경제신문 김수아 기자]
JTBC ‘한끼줍쇼’가 지난 26일에서 본방송을 결방하고 대신 올 한 해 동안 방송 분 중 엑기스를 모아 ‘2018 한끼어워즈’로 꾸몄지만 시청자 반응은 오히려 싸늘 했다.

TNMS 미디어 데이터에 따르면 이날 ‘2018 한끼어워즈’ 전국 시청률 (유료가입)은 3.0%를 기록 했는데 이는 지난 주 3.7%보다 0.7%포인트 하락한 수치 일뿐만 아니라 2018년 ‘한끼줍쇼’ 전체 모든 방송 분 3번째로 낮은 시청률이다.

2018년 한해동안 ‘한끼줍쇼’중 가장 낮은 시청률은 지난 6월 27일 ‘한끼줍쇼 리마인드 스페셜’을 방송 했을 때로 당시 시청률은 1.7%까지 하락 했고, 그 다음 낮은 시청률은 최자와 개코가 출연한 10월 31일 방송으로 당시 시청률 2.8%를 기록 했었다.

2018년 ‘한끼줍쇼’중 가장 높았던 시청률은 지난 2월 28일 방송으로 당시 시청률은 6.6%까지 상승 했었는데 이때 임창정과 정려원이 출연 했었다.

김수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