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스퍼, ‘블록체인 기반 제안서 평가 시스템·저장방법' 특허 출원
글로스퍼, ‘블록체인 기반 제안서 평가 시스템·저장방법' 특허 출원
  • 승인 2019-01-10 14:29: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enter
글로스퍼(대표 김태원)는 지난달 28일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는 제안서 평가 시스템 및 평가 저장방법'에 대해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글로스퍼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글로스퍼(대표 김태원)는 지난달 28일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는 제안서 평가 시스템 및 평가 저장방법'에 대해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블록체인 기반으로 하는 제안서 평가 시스템’은 2018년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기반 솔루션이며, 영등포구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커스터마이징한 시스템을 영등포구에 제공한 바 있다. 해당 시스템의 도입으로 구청 운영 절차상 공정성 확보, 입찰 과정에 대한 의구심 차단 및 연관 부서의 행정절차 간소화를 이뤄냈다.

이외에도 평가과정 중 발생되는 인적 오류 감소 및 비용 절감에도 기여했다. 영등포구는 해당 시스템의 도입 및 운영으로 서울시 감사위원회가 주관한 ‘2018년 반부패 우수사례’ 공모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글로스퍼 김태원 대표는 “글로스퍼의 블록체인 기반 평가시스템은 모든 평가 절차에 적용할 수 있도록 확장성을 고려해 개발했다”며 “인사, 정책, 성과, 경연 등 평가가 필요한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기업과 공공기관의 운영상 신뢰성, 공정성,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는 장치”라며 “블록체인이 기업과 공공기관에 제공할 수 있는 가장 큰 가치인 ‘투명성(Transparency)’이 제공된 사례로, 글로스퍼는 기업과 공공기관의 다양한 평가 시스템이 블록체인을 채용하고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