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7.21(일)
center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직장에 갓 입사해 대출이 어려운 사회초년생을 위한 신용대출상품인 'NH새내기직장인대출'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NH새내기직장인대출'은 재직기간 1년 미만인 근로소득자 중 연소득 2,000만원 이상인 건강보험 직장가입자를 대상으로 지원하며, 대출한도는 최대 3,000만원이다.

대출금리는 거래실적에 따라 최대 0.8%p의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어 최저 3.43%(2019년 1월 16일 기준)까지 가능하다.

대출은 신청인 본인이 전국의 농협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이슬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