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7.19(금)
center
KT 엠하우스(대표 문정용)가 모바일 상품권 업계 최초로 농협 모바일상품권을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KT계열사인 KT엠하우스가 농협 첫 모바일 상품권을 단독 발행한다.

농협의 ‘농촌사랑 모바일 상품권’(이하 농협 모바일 상품권)을 새롭게 선보이며, 5년간 농협과 협업해 약 1,500억 원 규모의 농협 모바일 상품권을 단독 발행 · 유통한다고 23일 밝혔다.

‘농촌사랑 상품권’은 우리 농산물 애용 운동의 일환으로 1993년 처음 출시된 후 지금까지 종이 또는 카드 형태로만 발행돼 왔다. ‘농촌사랑 상품권’을 모바일 상품권으로 출시하는 것은 26년 만에 처음이다.

모바일 상품권은 휴대전화 MMS(멀티미디어메시징서비스)로 빠르고 간편하게 주고받을 수 있고, 실물 상품권을 배송할 때 드는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설이나 추석 명절 선물로 농협 상품권을 구매하던 고객들이 더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특히 농협 모바일 상품권은 대도시 위주로 위치한 백화점이나 대형 마트의 모바일 상품권과 달리 전국의 도서 지역에서도 사용 가능해 전국 단위 마케팅 활동을 전개하거나 직원 복지 용도로 상품권을 활용해 왔던 기업들의 수요도 클 것으로 예상된다.

KT 엠하우스는 10여 년간 모바일 상품권 ‘기프티쇼’를 운영하여 쌓아온 IT 역량과 숙련된 마케팅 노하우를 기반으로 농협 모바일 상품권의 발행 및 유통과 가맹점 정산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농협 모바일 상품권은 총 4종(5,000원권, 1·5·10만 원권)으로 발행되며, 소비자들은 농협의 온라인 쇼핑몰에서, 기업 고객들은 KT 엠하우스의 기프티쇼 비즈에서 구매할 수 있다.

구매한 농협 모바일 상품권은 전국의 농 · 축협 및 NH농협은행에서 종이 상품권으로 교환할 수 있고, 농협 하나로마트와 농협 주유소 뿐만 아니라 또래오래 등의 주요 외식 프랜차이즈에서도 현금처럼 쓸 수 있다.

문정용 KT 엠하우스 대표는 ”농협 모바일 상품권 출시로 KT 엠하우스는 국내 주요 상품권 6종을 모두 유통하는 유일한 모바일 상품권 사업자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전국의 모든 소비자가 모바일 상품권을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농협 모바일상품권 출시를 기념해 오는 3월말까지 농협몰에서 농협 모바일상품권 구매 고객 대상으로 상품권 추가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