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20(목)
center
사진=일본 야후 홈페이지
[글로벌경제 김소라 기자]
일본 소니부동산이 자회사를 설립했다.

31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최근 소니부동산은 AI(인공지능) 기술을 타사에 공여하는 자회사인 ‘SRE AI 파트너스’를 설립하며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했다고 발표했다.

이 회사는 AI를 통해 부동산 가격을 추정하는 시스템을 전개 중이며 부동산회사와 금융기관 등에 채택을 촉진, 폭넓은 업종에 판매 가능한 체제를 구축할 것으로 보인다.

소니부동산은 소니의 연구개발(R&D) 부대와 협력하며 AI와 부동산 사정 노하우를 조합해 부동산 매매 가격을 추정하는 기술을 실용화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소라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