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8.19(월)
center
디진다돈까스 /사진=온정돈가스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박정현 기자]
‘디진다돈까스’가 예능 프로그램에 등장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싹쓸었다.

‘디진다돈까스’는 신대방역 1번출구에 위치한 음식점으로 이미 매운맛 마니아들의 성지로유명하다.

이 집의 메뉴들 중 눈에 들어오는 두 가지 메뉴가 있으니, 바로대왕돈까스와 매운돈까스다.

대왕돈까스는 메뉴명에서 이미 알 수 있듯이 엄청난 크기를 자랑한다.

지정된 시간내에 음식을 다 먹게 될 경우 시간에 따라 6개월, 1개월, 5번, 2번 등 차등된 무료혜택이 주어진다.

매운돈까스, 일명 ‘디진다돈까스’는 공복, 노약자, 청소년은 ‘절대금지’라며큼지막한 경고문도 눈에 띈다.

박정현 기자 news@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