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사진=신세계백화점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신세계백화점 식품관 한복판에 우리 전통 메주가 소개된다.

올해로 46회째를 맞이하는 메주바자회가 오는 20일까지 신세계백화점 본점, 강남점, 영등포점 그리고 경기점에서 펼쳐진다고 12일 밝혔다

신세계백화점이 (사)한국여성소비자연합과 선보이는 메주바자회는 한국 전통 식문화를 보전하기 위해 매년 1회, 신세계백화점에서 단독으로 선보이는 행사로 메주부터 메주 가루, 엿기름, 고춧가루, 소금 등 장 담그기 재료와 고추장, 된장 등을 한데 모아 판매하는 바자회이다.

특히나 올해의 경우 젊은 고객들도 손쉽게 제작할 수 있는 DIY 장 세트와 함께 소가구를 겨냥한 낱개 판매도 진행해 폭넓은 연령층의 관심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재승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