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창립 50주년 기념 홍보 '래핑' 항공기 10대 전세계 누빈다
대한항공, 창립 50주년 기념 홍보 '래핑' 항공기 10대 전세계 누빈다
  • 승인 2019-02-15 10:18: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enter
대한항공은 다음달 1일 창립 50주년을 앞두고 기념 엠블럼과 슬로건을 래핑한 홍보 항공기 10대를 올해 말까지 운영한다. 홍보 항공기는 지난 14일 저녁 샌프란시스코로 향하는 KE025편을 시작으로, 차례로 래핑을 마친 후 다양한 노선에 투입돼 대한항공의 창립 50주년을 전 세계에 알릴 예정이다. 사진은 대한항공 창립 50주년 기념 홍보 항공기 이미지(B777-300ER)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대한항공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는 홍보 항공기가 세계의 하늘을 누빈다.

대한항공은 다음달 1일 창립 50주년을 앞두고 기념 엠블럼과 슬로건을 래핑한 항공기 10대를 올해 말까지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항공기에 래핑되는 기념 엠블럼은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는 숫자 ‘50’에 우리 고유의 태극문양을 적용하고 그 위로 대한항공의 항공기가 날아가는 모습을 역동적으로 표현했다.

기념 슬로건인 ‘Beyond 50 Years of Excellence’는 국적 항공사로서 우리나라 항공 산업을 발전시켜온 대한항공의 지난 50년의 노력을 발판으로 삼아 변화와 혁신을 통해 앞으로의 50년을 새롭게 만들어 나가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기념 엠블럼과 슬로건 제작에는 회사를 위해 열심히 뛰어온 전 임직원이 참여해 그 의미를 더했다.

대한항공이 운영할 50주년 기념 홍보 항공기는 A380-800, B787-9, B777-300ER, A220-300 및 금년 중반 도입 예정인 B737-8 MAX를 포함해 각 2대씩 총 10대다.

래핑 항공기는 지난 14일 저녁 샌프란시스코로 향하는 KE025편 B777-300ER을 시작으로 세계 여행을 시작했다.

다른 항공기들도 차례로 래핑을 마친 후 전 세계 네트워크를 자랑하는 대한항공의 다양한 노선에 투입될 예정이다. 창립 50주년 기념 래핑 항공기들은 우리나라는 물론, 전 세계 하늘을 날며 자랑스런 대한항공의 창립 50주년을 자축할 예정이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