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27(목)
center
사진출처=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두 차례 추락사고가 발생한 보잉 737 맥스8 기종의 운항 중단을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보잉 737 맥스 기종 운항 중단과 관련 "미국민의 안전이 가장 큰 관심사이며 이는 올바른 결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까지 진행된 조사에서 나타난 새로운 정보에 따라 긴급 명령을 내리게 됐다고 전했다.

이 행정명령은 즉각 발효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보잉 737 맥스8 운항 중단 명령에 앞서 보잉사의 데니스 뮐렌버그 최고경영자, 일레인 차오 교통부 장관, 대니얼 엘웰 미 연방항공청장 대행과 통화했다고 밝혔다.

그는 "그들이 이번 조치에 모두 동의했다"면서 "현재 비행 중인 보잉 737 맥스8과 맥스9이 목적지에 착륙한 이후부터 추후 통보가 있을 때까지 운항이 금지된다"고 언급했다.

이슬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