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김수림 기자]
JYP엔터테인먼트는 트와이스가 지난 20일 일본 오사카 교세라돔을 시작으로 돔투어의 출발을 알렸다고 21일 밝혔다.

트와이스는 이날 교세라돔서 'TWICE DOME TOUR 2019 “#Dreamday"'라는 타이틀로 2017년 6월 28일 일본 데뷔 후 첫 돔투어의 막을 올렸다.

돔 투어의 타이틀은 트와이스가 일본 데뷔 때부터 꿈꿔 온 돔의 무대, 꿈 꿔온 날, 꿈이 이루어지는 날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이번 돔투어는 K팝 걸그룹 최초이자 해외 아티스트 사상 데뷔 후 최단 기간 도쿄돔 입성이다. 당초 4회 공연 예정이었으나 교세라돔 1회 공연이 추가 됐고, 일반 티켓 예매 오픈서 개시 1분여 만에 전회 매진을 기록했다.

더 많은 팬들을 수용하기 위해 발코니석까지 오픈했으며 트와이스는 한국 데뷔곡 'OOH-AHH하게'를 일본어 버전으로, 또 일본 첫 싱글 'One More Time'를 오프닝으로 선보였다.

지효는 "이번 투어는 트와이스의 첫 돔투어"라고 기뻐했고 쯔위는 "정말 공연장이 크다"고 감탄했다. 채영은 "트와이스의 꿈을 이룰 수 있게 해 준 원스 여러분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감격을 표했다.

트와이스의 이번 돔투어는 21일 교세라 돔, 오는 29일과 30일 도쿄 돔, 다음달 6일 나고야 돔까지 3개 도시, 5회 공연 일정으로 이어진다.

김수림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