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사진출처=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앞으로 민간금융회사가 소비자 보호 상품을 많이 취급할 경우 출연료율을 인하 받게 될 전망이다.

14일 금융위원회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한국주택금융공사법 시행규칙 개정령안을 입법예고했다.

우선 금융회사가 유한책임대출을 매년 일정 목표 이상 취급할 경우 초과 달성한 정도에 따라 주택신용보증기금 출연료율을 최대 0.03%p 인하해준다.

이 대출은 집값이 떨어져도 주택가치만큼만 책임져도 되는 주택담보대출이다.

또 금리리스크 경감 주담대를 고정금리대출에 포함해 출연료를 0.3%에서 0.05%로 내려준다.

해당 상품은 월상환액을 고정하거나 대출금리 상승폭을 제한하기 때문에 차주 부담을 줄일 수 있다.

금융위는 다음달 25일까지 입법예고한 뒤 법제처 심사 등을 거쳐 오는 9월 출연료 납부분부터 적용할 예정이다.

이슬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