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KB증권이 15일 금융위원회로부터 단기금융업 인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KB증권은 금융투자협회의 약관 심사를 마치는 대로 이르면 6월 초에 발행어음 판매를 개시한다는 계획이다.

KB증권은 발행어음 판매 목표치를 연말까지 2조원 수준으로 설정했으며 조달 및 투자시장 변화에 따라 유연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발행어음 금리는 동일 등급 회사채 금리, 유사상품 및 경쟁사 금리 등을 참고해 결정할 예정이다.

상품구성은 원화·외화 수시식, 약정식 상품을 비롯해 적립식 상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KB증권 관계자는 "한국투자증권, NH투자증권에 이어 세번째로 발행어음 사업에 진출하는 만큼 전사의 역량을 모아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출시해 발행어음 시장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키겠다"고 전했다.

이슬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