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CMG제약(대표이사 이주형)이 1,12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15일 공시했다.

이번 자금 조달 목적은 생산설비 증축 및 신약 개발비와 임상 연구비 등을 확보하기위한 것이다.

증자방식은 주주배정 후 실권주일반공모이며, 신규 발행규모는 보통주 3000만주다. 신주배정 기준일은 6월 14일, 납입일은7월 30일이며신주 상장 예정일은 8월12일이다.

CMG제약 이주형 대표는 “이번 유상증자가 R&D 및 생산설비에 대해 안정적이고 지속적으로 투자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추가된 자본을 바탕으로 사업기반을 더욱 공고히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재승 의학전문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