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8.10(월)
center
전남 목포시청 전경. 사진=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차미혜 기자]
전남 목포시는 저소득 근로 청년의 자립을 돕기 위한 '2019년도 청년 희망디딤돌 통장사업'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청년 희망디딤돌 통장은 매월 10만원씩 적립하면 지자체에서 10만원을 추가로 지원해, 3년 만기 시 본인 저축액 360만원에 적립된 지원금 360만원을 합해 총 720만원과 이자를 받는 적금이다.

신청자격은 만 18세 이상 부터 39세 이하의 근로 청년으로 주민등록상 본인 주소지가 목포시로 돼 있어야 한다. 근로기준은 최근 180일 동안 90일 이상의 근로경력이 있어야 하며, 본인 근로소득이 월 평균 200만원 이하(제수당 포함, 세금공제 전) 및 가구소득인정액은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여야 한다.

사업 참여 신청은 오는 24일 부터 6월 7일까지 본인 주소지 관할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하면 된다.

목포시는 자격요건을 모두 충족한 신청자 중 가구소득인정액이 낮은 순으로 71명을 선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목포시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이나 고시공고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차미혜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