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8.21(수)
center
전북 전주시 완산구청 전경. 사진=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차미혜 기자]
전북 전주시 완산구청은 올해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33개 노선 9천904m에 대한 도로 재포장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완산구는 상반기 중 도로 노면이 노후로 파손이 심한 도로와 주요 간선도로인 춘향로·천잠로 등을 재포장할 예정이다.

완산구는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올해 상반기 예정된 33개 노선 중 21구간에 대한 도로포장을 완료했다. 올해 상반기 이전까지 33개 전 구간에 대한 도로 재포장을 완료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완산구는 주요도로에 대한 사전순찰을 강화해왔으며, 경찰서 등과 협의 후 대형행사일과 출퇴근시간의 작업을 피하는 등 공사로 인한 교통불편을 최소화하고 있다.

완산구는 체계적인 도로 유지관리를 위해 노후도로 재포장 정비계획을 수립하고 노면상태와 시급성에 따라 연차적으로 도로 재포장을 진행할 계획이다.

완산구청 관계자는 "체계적인 도로 유지관리를 위해 노후도로 재포장 정비계획을 수립해 점진적으로 재포장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도로 관리에 만전을 기해 안전하고 깨끗한 도로환경을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차미혜 기자 news@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