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6.02(화)
center
사진=강남소방서 제공/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박정현 기자]
서울 강남구 일원동의 한 빨래방에서 화재가 발생, 1명이 다쳤다.

서울 강남소방서는 25일 오전 10시35분께 강남구 일원동 다세대주택 1층 빨래방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화재는 발생 후 37분 만인 오전 11시12분께 완진됐다.

이번 화재로 연기를 흡입한 20대 여성 김모씨가 병원으로 옮겨졌고 약 2616만3000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빨래방 내부서 작동 중인 의료건조기의 배기 연통이 과열돼 내부 섬유 먼지에 불이 붙은 것"이라고 화재 원인을 설명했다.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