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6.27(목)
center
NHN㈜(대표 정우진)은 가정의 달을 맞아 5월 한 달간 3주에 걸쳐 임직원들을 위한 가족 초청 행사 ‘위패밀리(WE! FAMILY)’를 진행, NHN 및 전 계열사 임직원 및 가족 총 3,300여 명이 참석하며 성황리에 종료했다고 27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NHN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NHN㈜(대표 정우진)은 가정의 달을 맞아 5월 한 달간 3주에 걸쳐 임직원들을 위한 가족 초청 행사 ‘위패밀리(WE! FAMILY)’를 진행, NHN 및 전 계열사 임직원 및 가족 총 3,300여 명이 참석하며 성황리에 종료했다고 27일 밝혔다.

NHN의 대표적인 가족 행사 ‘위패밀리’는 판교 사옥 플레이뮤지엄에 임직원 가족을 초청해 다채로운 이벤트를 진행하는 행사다.

올해 행사는 오 크리에이터(OH! CREATOR)라는 슬로건으로 ▲과일청을 직접 담가 보는 새콤달콤 쿠킹 스튜디오 ▲모자를 만드는 아트 클래스 ▲커다란 케이크를 데코 해보는 자이언트 케이크 만들기 ▲거울을 보고 내 얼굴을 그려보는 1000 FACE 등 임직원 및 가족들이 크리에이터로서 직접 제작에 참여하는 프로그램들이 주를 이뤘다.

그 외에도 커다란 놀이 공간으로 바뀐 사옥 내에 아로마 마사지, 캘리그라피 스튜디오, VR체험존, 마술쇼, 오락실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마련했다.

위패밀리 행사에 올해 처음 참여했다는 NHN AD 미디어솔루션팀 노주현 매니저는 “부모님과 할아버지, 할머니까지 3대가 함께 본사 사옥을 방문했는데, 가족과 함께 출근하는 듯한 색다른 느낌이었다”며, “전문가가 찍어주는 사진촬영 등 가족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통해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고, 플레이뮤지엄 곳곳을 소개해드리면서 회사에 더욱 자부심을 느끼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NHN 이해린 피플&컬쳐팀장은 “가족 친화적인 프로그램이 만족도 높은 근무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필수 요소라고 생각하여 매년 전 계열사 임직원 및 가족들을 대상으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NHN은 미혼의 20~30대 임직원들도 많은 회사인 만큼 6월에는 임직원의 친구들과 함께 하는 행사 ‘위프렌즈(WE! FRIENDS)’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