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23(월)
center
24일 서울 강서구 티웨이항공 회의실에서 8주간의 객실승무원 교육 훈련을 마친 베트남 국적 승무원들이 최선의 비행업무 다짐을 위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티웨이항공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김봉수 기자]
티웨이항공은 지난 24일 서울 강서구 티웨이항공 본사에서 베트남 국적 신입 객실승무원 수료식을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3월 베트남 신입 객실승무원 6명을 현지에서 선발해 4월초부터 8주간의 안전 훈련과 서비스 교육을 진행했다.

해당 승무원들은 운항, 운송, 위험물취급, 보안, 비상장비사용, 위생위약품훈련 등 기내안전과 서비스를 책임지기 위한 다양한 훈련을 이수했다.

수료식에 참가한 하 티 탄 후옌 (Ha Thi Thanh Huyen) 승무원은 "한국과 베트남의 가교 역할을 수행한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훈련에 최선을 다했다"며 "본국에 돌아가도 업무에 최선을 다해 향후 입사할 베트남 출신 승무원 후배들의 롤모델이 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티웨이항공은 지난해 7월 국내 LCC 중 최초로 베트남 국적 객실승무원 8명을 채용해 호찌민을 기반으로 한 비행편에서 투입하면서 탑승고객들의 높은 만족도를 얻어왔으며, 이어 올해에도 하노이 노선에 투입될 현지 승무원 운영을 통해 양국간 고객들을 위한 의사소통과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티웨이항공은 국내 LCC 중 가장 많은 총9개의 베트남 노선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에 수료한 6명의 승무원들은 5월말부터 베트남 하노이 기반 노선에 투입된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최근 인기 많은 베트남 노선에 현지 객실승무원을 채용함으로써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서비스 제공으로 고객 반응이 매우 높다”며 “다른 해외 노선도 현지 승무원 채용을 검토해 더 나은 안전과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봉수 기자 bsk@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