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6.27(목)
center
롯데홈쇼핑, 러시아 모스크바서 민간기업 최초 한국상품 수출 상담회 진행 모습/사진출처=롯데홈쇼핑,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지난 23일부터 24일 양일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수출 상담회를 진행해 총6천240만 달러(약 741억 원)의 상담 실적을 거뒀다고 27일 밝혔다.

러시아는 정부가 추진하는 대외경제정책 중 하나인 신북방정책 의 핵심국가다. 까다로운 수출 절차 등으로 국내 기업들의 진입장벽이 높았으나, 최근 케이팝(K-POP), 케이뷰티(K-Beauty)등 한류 열풍으로 한국 상품에 대한 호감도가 높아진 데다, 성장 잠재력을 고려해 행사 개최지로 선정하게 됐다.

국내 민간기업 최초로러시아 현지에서 진행하는한국상품 수출 상담회로,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 KOTRA 및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함께 주관했다. 북방경제협력위원회는 신북방정책 컨트롤 타워로서 관계부처 등 참여기관 간 조율을 통해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in 모스크바’ 행사가 성공적으로 계획되고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23일 모스크바 무역센터에서 진행된 개막식에는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를 비롯해 이석배 주러시아대사, 조창상 북방경제협력위원회 부단장, 조순용 한국TV홈쇼핑협회장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개막 선언에 이어 케이팝커버댄스, 한류 메이크업 시연회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들이 진행됐다. 또한, 배우 김소은을 홍보대사로 임명하고 현장에서 이벤트도 진행했다. 현지 바이어 대상으로 제공하는 기업소개 및 제품 화보에도 모델로 참여하며 국내 중소기업 상품들을 알리기에 앞장섰다.

이어서 KOTRA와 협력하여 국내 중소기업 55개사, 러시아 및 인근 독립국가연합(CIS)지역 바이어 140여 명이 참여해 1대 1 수출 상담, 상품 입점 노하우 제공, 제품 현지화 컨설팅 등 국내 기업들의 해외 유통 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최근 러시아수출 비중이 높은 소비재를 중심으로 관련 중소기업들의 상품들을 비롯해 롯데홈쇼핑단독, 인기상품들도 선보였다. 롯데홈쇼핑스타트업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선정된 국내 유망 스타트업들도 참석해 현지 투자 설명 및 상품 전시회를 진행했다. 당일 수많은 현지인들이 방문하며, 수출 상담 757건, 6천240만 달러의 실적을 달성했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는 “이번 행사가 정부가 추진 중인 신북방정책과 중소벤처기업수출, 해외진출 지원에 롯데홈쇼핑이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면서, “향후 한국 상품 수출상담회 개최 등을 신북방정책 대상 주요 국가들로 확대해 나가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6년부터 국내 중소기업들을 해외 유통업체와 연결해 주고,참여기업들에게 부스설치, 현지숙박 등 비용 일체를 지원하는 ‘해외시장개척단’을 운영하고 있다.

이재승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