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6.20(목)
center
유무선 종합 통신기업 세종텔레콤은 지난해 8월에 인수한 계열사 조일이씨에스의 흡수합병을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유무선 종합 통신기업 세종텔레콤은 지난해 8월에 인수한 계열사 조일이씨에스의 흡수합병을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합병을 통해 세종텔레콤이 기존 보유하고 있던 전국망 규모의 통신인프라와 서비스, 인력 및 재무 자원에 조일이씨에스의 33년 업력의 전기통신공사업에 대한 기술력과 노하우가 더해지게 됐다.

이를 통해 사업경쟁력 확대, 시너지 창출, 기업가치 제고를 도모하고, 양사가 보유한 다양한 산업의 고객군들을 미래 협력 파트너로 확보하겠다는 전략이다.

이번 합병을 기점으로 세종텔레콤의 사업부문은 ▲유선 ▲무선 ▲전기공사 ▲ICT솔루션 ▲블록체인 ▲커머스 등 크게 여섯가지 부문으로 개편됐다.

김형진 세종텔레콤 회장은 "세상을 하나로 연결하는 통신과 전기, 두 핵심 인프라를 통합하고 책임지게 돼 기쁘면서도, 더 큰 책임감에 어깨가 무겁다"며 "초연결 사회로의 변화 대응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변화하고 혁신을 일구면서 고객, 임직원, 파트너사들과 자발적으로 진화하고 함께 성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