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16(월)
center
한국블록체인협회는 진대제 초대협회장 후임 회장으로 오갑수 글로벌금융학회장을 내정 됐다고 10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한국블록체인협회는 진대제 초대협회장 후임 회장으로 오갑수 글로벌금융학회장을 내정 됐다고 10일 밝혔다.

협회는 지난 3월 정기이사회에서 진대제 협회장이 퇴임의사를 밝힘에 따라 내부기구로 '차기회장 추천위원회'를 구성하고 후임 회장을 물색해 왔다.

진대제 협회장은 2018년 1월 26일 취임 이후 1년 5개월동안 협회 기반구축과 암호화폐 거래소 자율규제, ICO·암호화폐 거래소 가이드라인 대정부 제안 등 암호화폐 시장 안정화 및 사회적 지평 확장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왔다.

향후 진 협회장은 서울시 혁신성장위원장 및 시정고문으로서 미세먼지 등 도시문제 해결에 활동을 집중할 것으로 알려졌다.

후임 오갑수 회장은 참여정부 때 금감원 은행담당 부원장을 지낸 후 SC제일은행 부회장, KB국민은행 사외이사 등으로 활동했으며 현재는 글로벌금융학회장으로 재임중이다. 오회장은 서울대 상과대학 졸업 후 같은 대학원에서 경영학석사, 펜실베니아대학교 와튼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협회는 오는 24일 열리는 임시총회에서 오갑수 신임회장 선임 등의 사안을 최종확정할 예정이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