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17(화)
center
한국과 중국은 지난 10일 중국 심천(Shenzhen)에서 개최된 제10차 한․중 전파국장회의에서 5세대(5G) 이동통신 추가 주파수 확보를 위한 공동대응 및 양국의 전파 관련 협력을 지속하기로 합의했다. /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한국과 중국은 지난 10일 중국 심천(Shenzhen)에서 개최된 제10차 한․중 전파국장회의에서 5세대(5G) 이동통신 추가 주파수 확보를 위한 공동대응 및 양국의 전파 관련 협력을 지속하기로 합의했다.

11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양국은 전파관리와 5G 주파수 정책에 관한 경험을 공유했으며, 향후 5세대(5G) 이동통신 주파수 수요 폭증에 대비해 5G 추가 주파수 확보를 위한 공동 협력을 약속했다.

또한, 국경을 넘어 간헐적으로 발생하는전파 간섭 문제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상호 연락수단을 명확히 하고, 향후 잠재적인 주파수 조정 문제에 대해서도 협력한다.

아울러, 11월에 개최되는 세계전파통신회의(WRC-19)에서 논의될 관련 의제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으며, 5G 추가 주파수 확보에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또 양국은 협력을 지속하기로 약속하며, 차기 회의는 2020년 한국에서 개최하기로 합의 했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