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23(월)
center
2019년 제74회 구강보건의 날 행사 모습/사진출처=서울대치과병원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서울대치과병원(원장 허성주)이 국민 구강보건향상과 치아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제정된 ‘구강보건의 날’을 맞이해 지난 7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치과병원 2층 로비에서 ‘제74회 구강보건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구강보건의 날은 영구치 관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어린이의 첫 영구치인 어금니가 나오는 시기인 6세의 6과 구치(어금니)의 ‘구’를 숫자화해 6월 9일로 대한치과의사협회가 최초로 정했다. 이후 2015년 5월 18일에는 구강보건법에 “구강보건의 날”로 신설 제정되었고, 2016년 처음 공식 법정기념일로 지정됐다.

이번 구강보건의 날 행사에서는 약 300명의 아동, 내원 환자 및 보호자를 대상으로 덴티폼을 이용한 올바른 칫솔질 방법, 치실, 치간칫솔, 혀 클리너 등 다양한 구강위생용품 사용법에 대해 교육했다. OX퀴즈를 통해 교육 내용에 대한 이해를 도왔으며 교육 참여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구강위생용품을 증정했다.

또한, 위상차 현미경을 이용하여 모니터를 통해 구강 내 세균을 육안으로 직접 관찰할 수 있도록 하여 환자들에게 구강관리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고 동기부여가 되도록 했다.

점심시간에는 40세 이상의 성인을 대상으로 구강검진을 실시해 건강한 제1대구치 4개를 가지고 있는 환자에게 선물을 증정하는 행사를 가졌다. 추가적으로 이날 행사에 참여한 모든 내원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전동칫솔 등 선물을 증정해 참여자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었다.

서울대치과병원 허성주 병원장은 “서울대치과병원은 매년 구강보건의 날을 맞이해 대국민 구강보건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구강보건의 날 행사를 개최해 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으로 국민들이 구강 관리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유도하고, 실질적인 구강보건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승 의학전문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