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8.26(월)
center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12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2019년 다문화 학생 장학금 전달식’을 갖고, 다문화 장학생 400명에게 총 6억30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서 손태승(사진 가운데)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과 장학생 대표 30명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 12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2019년 다문화 학생 장학금 전달식’을 갖고, 다문화 장학생 400명에게 총 6억30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발된 장학생은 어려운 가정환경 속에서도 모범적인 학교생활을 하고 있는 학업장학 분야 370명과 특기장학 분야 30명 등 총 400명이다.

초등학교부터 대학교에 이르기까지 학년 및 장학분야에 따라 장학생 각각은 60만원부터 500만원까지의 장학금을 받았으며, 해당 장학금은 학비와 교재 구입 등 학업증진 용도로 사용 가능하다.

올해 특기장학생으로 선발된 30명은 육상, 축구, 펜싱, 음악, 미술, 연기 분야에 재능을 가진 다문화 학생들로, 이들에겐 특별한 재능을 더욱 향상시킬 수 있도록 자격증 취득 및 대회 출전비용까지 사용할 수 있는 500만원의 장학금이 각각 전달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1기 장학생 출신으로, 2015년 우리은행에 입행한 이지문 계장의 사례가 영상으로 소개됐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다양한 재능을 가진 우수한 인재를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장학생으로 선발할 수 있어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장학생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다문화 학생들이 세계 속의 한국을 이끌어 갈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슬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