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8.19(월)
center
호국보훈의 달 6월을 맞아 신한은행이 12일 서울시 동작구 소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진행한 봉사활동에서 진옥동 은행장(앞줄 왼쪽)과 임직원들이 순국선열들의 묘역을 정비하고 있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신한은행이 ‘호국보훈의 달’ 6월을 맞아 12일 서울시 동작구 소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진옥동 은행장을 비롯한 임원들과 본부장, 서초본부 소속 부서장 등 10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했으며 참가자들은 순국선열들의 묘비를 닦고 주변 지역 잡초제거 등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진 은행장과 임직원들은 봉사활동에 앞서 현충탑에서 호국영령들의 충의와 위훈을 기리면서 헌화·분향을 하고 위패봉안관에서 참배했다.

신한은행은 호국영령을 기리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2010년부터 매년 현충원을 찾아 헌화하고 묘역 정화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진 은행장은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에 우리의 현재가 있으며 감사하게도 그 덕분에 밝은 미래도 기대할 수 있다"며 "선열들과 후손들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슬비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