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7.18(목)
center
사진=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차미혜 기자]
금융감독원은 지난 13일부터 오는 27일까지 주요 신남방국가의 보험감독 직원들을 대상으로 연수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금감원에 따르면 이번 연수는 금감원 연수 프로그램 중 최초로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공동으로 시행하는 공적개발원조사업의 일환으로 '경제발전을 위한 보험산업정책 및 감독역량 강화'라는 주제로 열린다.

연수 대상자는 베트남, 캄보디아, 미얀마, 라오스, 필리핀, 태국 등 총 6개국이며 직원 및 관계자 20명이 참석한다. 이들은 한국의 금융감독체계, 보험산업의 발전사 및 발전정책 등의 이론강의와 유관기관을 방문해 우리나라 보험감독현황과 산업을 체험하게 된다.

또한 금감원은 참여 직원들이 한국 고유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홈비지팅' 행사도 기획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연수를 통해 벤치마킹 포인트를 발굴하고 자국 보험산업 발전과 감독 체계 확립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주요 신남방국가 보험감독자들이 우리나라 보험산업 및 제도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우리나라와 문화에 대한 우호적인 인식을 가지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차미혜 기자 news@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