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2.06(금)
center
LG전자 세탁기가 영국, 프랑스 등 유럽 주요 시장에서 잇따라 최고 제품으로 인정받았다. / 사진 출처 = LG전자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LG전자 세탁기가 영국, 프랑스 등 유럽 주요 시장에서 잇따라 최고 제품으로 인정받았다.

영국의 유력 소비자잡지 ‘위치(Which?)’는 최근 실시한 드럼세탁기 평가에서 12kg 용량의 LG 드럼세탁기(모델명: FH4G1BCS2)를 “지금껏 테스트한 세탁기 중 최고(The best washing machine we’ve ever tested)”라 평가하며 최고 점수인 89점을 부여했다.

이 제품은 ‘위치’가 추천제품(Best Buy)으로 선정한 세탁기 가운데 평점이 가장높다. 평가단은 이 제품이 세탁, 헹굼, 탈수 등 기본 성능은 물론 저소음, 사용편의성, 스마트 기능까지 탁월하다고 평가했다.

이로써 LG전자 세탁기는 ‘위치’의 제품평가에서 3년 연속 1위를 지키며 영국 소비자들의 변함없는 신뢰를 확인했다.

LG전자 세탁기는 프랑스에서도 가장 믿을 수 있는 제품으로 인정받았다. 프랑스 최대 가전유통채널 ‘프낙 다르티(Fnac Darty)’는 프랑스 환경에너지관리청 (ADEME)과 함께 조사한 애프터서비스 지표에서 세탁기 부문 공동 1위로 LG전자를 선정했다.

이 조사는 애프터서비스 사례, 구매 고객 피드백, 제조사가 보장하는 부품공급 가능기간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순위를 매긴다. 지난해 같은 조사에서도 LG전자 세탁기는 톱3에 선정됐는데 상세 순위가 공개된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이번 조사결과에 따르면 프랑스 소비자들이 세탁기를 교체하는 원인의 71%가 제품 고장이었는데, LG전자 세탁기는 구매 후 처음 2년 동안 고장률이 가장 낮은 제품으로 꼽혔다.

프랑스는 정부 차원에서 2020년부터 모든 전기전자제품에 제조사를 대상으로 부품공급 가능기간, 최근 10년간 고장신고건수 등을 고려한 수리가능성 지수(Reparability Index)를 의무적으로 표시하도록 할 만큼 생활가전의 내구성과 애프터서비스가 중요한 시장이다.

이처럼 LG전자 세탁기가 고객들로부터 차별화된 성능과 내구성을 인정받는 배경엔 10년간 무상보증하는 핵심부품인 ‘인버터 DD(Direct Drive)모터’가 있다.

DD모터는 모터와 세탁통을 직접 연결해 소음과 에너지소모량을 획기적으로 줄였다. 세탁통과 모터를 연결하는 별도 부품이 필요 없어 제품이 구조적으로 단순해지기 때문에 내구성도 뛰어나다. 모터 속도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제품 성능과 효율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인버터 기술도 장점이다. LG전자가 생활가전 분야에서 확보하고 있는 인버터 기술력은 업계 최고 수준이다.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류재철 부사장은 “LG 세탁기만의 인버터 DD모터, 트루스팀과 같은 차별화된 핵심기술을 바탕으로 글로벌 프리미엄 세탁기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