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7.24(수)
center
사진=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김봉수 기자]
지난 5월 기업들이 주식이나 회사채 발행을 통해 직접금융으로 조달한 자금이 감소했다.

2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5월 기업의 주식·회사채 총 발행실적은 13조9269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29.5% 줄어든 수치다.

주식은 기업공개 건수 증가 및 일부 대기업의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대규모 유상증자 등으로 인해 전월 대비 전체 발행 규모가 대폭 증가했다.

하지만 회사채는 은행채를 중심으로 금융채 발행이 감소하고 일반회사채 발행수요가 감소하면서 전월 대비 전체 발행이 감소했다.

주식 발행액은 9553억원으로 전월 대비 764.5% 급증했다. 기업공개 규모는 826억원으로 432.9% 늘었고 유상증자는 8727억원으로 818.6% 증가한 영향이다.

기업의 회사채 발행 규모는 12조9716억원으로 전월 대비 33.9% 감소했다. 일반회사채 발행액은 2조6280억원으로 전월 대비 46.1% 감소했고 금융채 발행액은 8조4810억원으로 36.1% 줄었다.

5월 말 기준 회사채 미상환 잔액은 500조8329억원으로 한달 전보다 0.1% 늘었다.

기업어음(CP)과 전자단기사채 발행실적은 121조5823억원으로 전월 대비 9.5% 줄었다. CP가 32조3166억원으로 2.1% 늘고, 전자단기사채는 89조2657억원으로 11.9% 하락했다.

김봉수 기자 bsk@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