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7.18(목)
center
[글로벌경제신문 차미혜 기자]
‘프로듀스 X 101’ MBK엔터테인먼트 연습생 남도현이 반전 매력을 발산하며 국민 프로듀서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Mnet ‘프로듀스 X 101’에선 신곡 콘셉트 평가 무대가 그려졌다.

이날 남도현은 알앤비 댄스 하우스 장르의 ‘Monday to Sunday’(먼데이 투 선데이)로 파워 래핑과 남다른 무대 실력을 뽐내며 관객들의 열띤 호응을 받았고, 팀 1위를 차지하며 개별 득표수 500배의 베네핏 주인공이 됐다.

특히 남도현은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 위 모습과는 달리 “국민 프로듀서님 투표해주세요”라고 애교 넘치는 멘트로 반전 매력을 드러내는 가하면, 영어와 일본어, 한국어까지 능숙한 3개 국어 실력으로 ‘베이비 천재’ 면모도 뽐냈다.

앞서 남도현은 매 경연 무대에서 어린 외모와는 상반되는 강렬한 랩으로 여심을 사로잡은 바 있고, “진짜 음악 천재”라는 트레이너들의 극찬을 받으며 주목받는 연습생으로 자리 잡고 있다.

지난 포지션 평가에 이어 팀내 1위를 차지, 실력과 인기 모두 입증해보인 남도현은 8주차 순위 발표식에서 7위를 차지했다.

차미혜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