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13(월)
center
김세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에서 우승했다. (사진 출처=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김세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에서 우승했다.

김세영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장(파 71)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버디 7개, 보기 1개를 쳐 6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22언더파 262타를 친 김세영은 시즌 2승째이자 LPGA 투어 통산 9승을 달성했다. 우승상금으로 26만2500달러를 받았다.

김세영은 한국선수 LPGA 투어 다승 순위에서도 박세리(25승), 박인비(19승), 신지애(11승)에 이어 최나연과 함께 공동 4위에 올랐다.

2번홀에서 첫 버디를 기록한 김세영은 이후 6번홀까지 파세이브를 했다. 7번홀부터 버디 행진을 시작한 김세영은 12번홀까지 5연속 버디를 기록했다.

톰슨은 마지막 날 이글 1개, 버디 6개, 보기 3개로 5타를 줄여 20언더파 264타로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스테이시 루이스(미국)는 16언더파 268타로 3위에 올랐다.

이슬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