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8.26(월)

- 비밀리에 진행, 이서진 깜짝 등장에 직원들의 박수와 환호로 맞아
- 이서진 ‘3년만에 사옥 방문하게 되어 모델로서 뿌듯한 마음 감출 수 없어’
- 커피 교환권, 1일 연차 사용권 등 럭키드로우 이벤트로 즐거운 시간 보내

[글로벌경제신문 양윤모 기자]
㈜노랑풍선(대표 김인중)이 성수기 시즌을 맞아 임직원들의 사기 진작과 그간의 노고에 대한 격려의 시간을 갖기 위해 전속모델인 배우 이서진이 지난 1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본사를 방문해 임직원들과 함께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center
이서진 ㈜노랑풍선 직원 단체사진
전 직원들에게 사전 예고 없이 철저한 비밀리에 진행되었으며 이서진의 깜짝 등장에 근무를 하고 있던 직원들은 환영의 박수와 뜨거운 환호로 맞이 했으며, 올해로 6년째 노랑풍선의 전속모델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이서진은 본사 방문소감에 “3년 전, 노랑풍선의 첫 방문했을 당시에는 사무실이었는데 오늘은 직접 사옥을 방문하게 되어 모델로서도 뿌듯한 마음을 감출 수 없다.”며 방문소감을 밝혔다.
center


각 층의 사업부를 일일이 돌며 직원들과 함께 커피 교환권, 1일 연차 사용권 등 상품이 걸린 럭키드로우 이벤트를 진행하며 즐거운 시간을 함께했다.

직원들을 위한 응원의 메시지에서 “최근 여러 악재들로 인해 고생하고 있을 여러분들을 만나기 위해 달려왔다.”고 전하며 “여러분들이 지쳐 있을 때 또 찾아올 테니 곧 다시 만나자.”고 기약했다.

아울러 이서진은 행사 내내 젠틀함과 특유의 보조개 미소를 잃지 않고 포토타임에 적극적으로 응하며 직원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양윤모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yym@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