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8.26(월)

7개 지원기관장, 20개사에 현판 전달

center
허성곤 김해시장이 김해형 강소기업 2개사를 방문해, 현판을 전달하고 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사진=김해시 제공]
[글로벌경제신문(부산/경남) 이채열 기자]
김해시가 김해형 강소기업 육성을 위한 첫 걸음을 뗐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23일 김해형 강소기업 2개사를 방문해 현판을 전달하고 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시는 이날을 시작으로 김해형 강소기업 지원 협약을 체결한 시와 6개 기관(농협, 경남은행, 기술보증기금, 경남중기청, 중소기업진흥공단, 경남코트라지원단)의 대표들이 오는 30일까지 2019 김해형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20개사를 돌며 현판을 전달하게 된다.

허 시장은 이날 산업용 점착테이프를 생산하는 ㈜이에스디코리아(대표 이영애)와 승강기 제작업체인 ㈜에이엔티(대표 제정철)에서 생산 공정을 둘러보며 기업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김해형 강소기업 선정사들은 5000만원 전용자금 지원, 금융기관(농협, 경남은행) 대출금리 우대 지원, 기술보증기금 보증 지원, 경남중기청 기업지원컨설팅, 중소기업진흥공단 전문가 사후 기업 관리, 경남코트라지원단의 수출상담 지원 등을 받게 된다.

허 시장은 현판식에서 "어려운 국내 경기 속에서도 끊임없는 기술 개발로 새로운 수출시장을 확대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기업에 감사드린다"며 "기업지원기관들과 협력해 김해형 강소기업을 100개까지 육성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이채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