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6.04(목)
center
사진제공=대우건설
[글로벌경제 이승원 기자]
지난 9일 문을 연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견본주택에 주말 3일간 2만5000여명이 다녀갔다. 전남 광양시에 들어서는 첫 번째 ‘푸르지오’ 브랜드 아파트로 일대 최대규모인 1,140세대 대단지로 조성돼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대우건설은 지난 9일 문을 연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견본주택에 개관 3일간 2만5000여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는 전남 광양시 성황도이도시개발지구 L3블록에서 지하 2층, 지상 최고 25층, 12개 동, 총 1140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전가구 실수요자 선호도 높은 전용면적 59㎡~84㎡의 중소형으로 구성됐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880만원대로 책정됐으며, 전용면적 59㎡가 2억1천만원대부터 공급된다. 계약자의 자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계약금은 2회 분납제(10%)가 적용됐고, 중도금(60%)은 이자 후불제로 진행된다.

청약접수는 오는 1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4일 1순위, 16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22일이며, 지정계약은 9월 3일부터 5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분양관계자는 “대우건설이 광양시에서 선보이는 첫 번째 푸르지오 브랜드 아파트로 지역내 최대규모인 1140세대 랜드마크로 조성돼 실수요자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며 ”성황근린공원 인근에 조성돼 주거환경이 쾌적하고 4bay 신평면, 히든키친 등 푸르지오만의 차별화된 특화설계가 적용돼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전남 광양시 중마중앙로에 위치해 있다. 입주는 2021년 10월 예정이다.

이승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