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13(월)
center
국내 은행의 이자이익 현황 (자료=금융감독원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국내은행이 올해 상반기에 거둬들인 아지이익이 20조원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국내은행의 2019년 상반기중 영업실적(잠정)'에 따르면 국내 은행들의 이자이익은 20조6000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 대비 4.8% 증가했다.

이는 순이자마진 악화에도 불구하고 대출채권 등 운용자산이 증가한데 기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국내은행의 순이자마진은 예대금리차가 축소되면서 전년동기 1.67%에서 1.61%로 하락했다.

같은기간 국내은행의 비이자이익은 3조6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2% 증가했다. 이는 금리하락에 따른 채권매매·평가이익으로 유가증권관련이익이 1조원 늘었기 때문이다.

국내은행의 판매비와 관리비(판관비)는 11조3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보다 8.9% 증가했다. 이는 급여 증가 및 명예퇴직급여 집행 등으로 인건비가 6000억원 증가하고 새로운 리스기준(IRF16) 적용에 따른 감가상각비 증가 등으로 물건비가 3000억원 증가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국내은행의 대손비용은 1조3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3% 늘었다.

올 상반기 국내은행의 영업외손실은 3000억원으로 전년동기(1000억원)보다 4000억원 감소했다. 법인세비용은 2조6000억원으로, 이연법인세자산인식 효과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16.9% 감소했다.

주요 손익비율을 보면 상반기 중 국내은행의 총자산순이익률(ROA)은 0.67%로 전년 동기 대비 0.02%포인트 하락했다. 자기자본순이익률(ROE)도 8.64%로 0.21%포인트 낮아졌다.

이슬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