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19(목)
center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디지털 혁신리더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지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이대훈 농협은행장이 12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농협은행의 디지털혁신리더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43인의 디지털 혁신리더는 본부 부서별로 디지털 역량을 갖춘 직원을 1명씩 선발해 구성됐다.

이들은 디지털 협업니즈 및 디지털 신사업 아이디어 발굴, 현업 부서와 스타트업의 연계 등의 활동을 수행하며, 농협은행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확산의 구심점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이날 행사는 디지털 혁신리더 및 은행장과의 간담회와 함께 외부강사를 초청해 ‘디지털 혁신의 창조적 방법’이라는 주제의 특강을 진행했다.

이외에도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 입주해있는 NH디지털Challeng+ 1기 스타트업들의 기업 소개 및 스타트업들이 개발한 상품과 서비스를 현업 부서 실무에 적용하는 방안 등을 함께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대훈 은행장은 디지털 혁신리더들에게 "디지털 선도은행으로 도약하기 위해 각 부서별 디지털 문화 확산의 촉진제 역할을 담당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슬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