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19(목)
center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투시도. 사진제공=대우건설
[글로벌경제 이승원 기자]
대우건설이 전남 광양시에서 분양한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가 광양시 역대 최고 청약경쟁률로 1순위 청약을 마감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14일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의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총 932가구 모집에 5804명이 청약을 접수하면서 평균 6.23대 1, 최고 23.4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주택형 별로는 전체 8개 타입 중 전용 84㎡A타입이 141가구 모집에 3309명이 몰리며 최고 경쟁률인 23.47대 1을 기록했다. 전용 84㎡D타입도 5.50대 1의 경쟁률(189가구, 1040건 접수)을 기록하며 인기를 끌었다.

그밖에 ▲전용 84㎡B타입이 132가구 모집에 598명이 몰리며 4.53대 1을 기록했고 ▲전용 74㎡A타입도 170가구 모집에 522명이 몰리며 3.07대 1로 마감됐다.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분양관계자는 “대우건설이 광양시에 처음 선보인 아파트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며 “지역내 최대 규모의 랜드마크 단지로 4bay 신평면, 히든키친 등 푸르지오만의 차별화된 상품을 구성한 것이 수요자 니즈를 충족시킨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 광양시 성황도이도시개발지구 L3블록에서 지하 2층, 지상 최고 25층, 12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140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당첨자 발표는 8월 22일이며, 지정계약은 9월 3일부터 5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입주는 2021년 10월 예정이다.

이승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