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19(목)
center
사진제공=삼성물산
[글로벌경제 이승원 기자]
삼성물산은 지난 6일부터 14일까지 강원도 강릉시 일대에서 임직원과 가족들이 참여하는 '희망의 집고치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희망의 집고치기'는 삼성물산과 한국해비타트가 공동으로 저소득 가정을 대상으로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마련해 주는 사업으로 지난 2016년부터 강릉시 강동면 일대 총 60세대에 집 보수 등을 진행해 왔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삼성물산 건설·상사·패션·리조트 4개 부문 임직원과 가족들 178명이 참여했으며, 희망의 집고치기 대상으로 선정된 2세대의 주택 개보수와 수납장, 야외 테이블 등 가구 제작 봉사활동을 벌였다.

특히 이번 봉사활동에는 삼성물산 강릉안인화력발전소 건설현장 임직원들도 참여해 일손을 거들었다.

강릉안인화력 현장은 2016년부터 꾸준히 '희망의 집고치기'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으며, 산불피해 이재민을 위한 5000만원 상당의 생활가전을 기탁하고

지역주민 우선고용과 지역장비 활용을 권고하는 등 지역 주민들과 함께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매년 자매마을 농가 일손돕기와 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김장봉사와 나눔마켓 수익금 등을 활용해

어려운 이웃에게 지속적으로 필요한 물품을 전달하는 봉사를 펼치고 있다.

이승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