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21(토)
[글로벌경제신문 박정현 기자]


22일 동료들의 돈을 훔친 혐의로 초등학교 방과 후 전담강사 A씨를 경찰이 입건했다.

A씨는 지난 12일 오전 10시50분께 지역 모 초등학교 방과 후 전담실에서 동료 강사의 지갑에 든 5만 원을 가져가는 등 최근까지 3차례에 걸쳐 동료들 지갑에서 25만 원을 훔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생활 스포츠 강사인 A씨는 수업 준비 전 이같은 일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에 "순간적인 욕심에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박정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